UTC+8:30 퍼포먼스 [삼킴 SaaamKiiim]

UTC+8:30 퍼포먼스 [삼킴 SaaamKiiim]

일시
2월 2일 (일) 20:40 ~ 21:10
장소
지도보기
서울 마포구 마포대로14가길 23, 뉴미들클래스 인더하우스 서울공덕점, 1층
신청 기간
1월 14일 15:00~2월 1일 00:00
모집 인원
50명
참여 비용
0원
문의
프로그램 내용

 

02022020.SPACE에 우리나라의 표준시간은 UTC+9 이지만 본래 지도 위치상 올바른 표준시간인 UTC+8:30에 맞춰 <삼킴 SaaamKiiim> 퍼포먼스를 합니다.

 

IMG_8610.jpg

IMG_8614.jpg

 

삼킴 SaaamKiiim은 해금(김예지), 일렉트로닉스(Dey Kim), 타악기(김선기)로 구성된 일렉트로어쿠스틱 즉흥음악 트리오이다. 2019년 3월에 실험을 위한 프로젝트(소노프로젝트 Sonor Project)로 결성되어 5회의 공연을 거친 후 2020년 삼킴 SaaamKiiim으로 탈바꿈했다. 그들은 음악의 세 가지 요소인 화성, 선율, 박자를 해체한다. 이렇게 해체된 소리 파편의 변형과 중첩을 통해 다양한 자연현상으로 연주한다. 또한, 그들의 음악은 자기의 소리를 내고, 어떤 소리에 함께 울리는, 우리네 사회 속 관계와 맞닿아 있다.

 

IMG_8617.jpg

 

관계 속에서 개인의 주체성이 겪는 자각, 변화, 아픔, 치유에 관한 보편적인 경험을 음악으로 풀어내고, 이 보편성이 공연에 함께 하는 청중 한 명 한 명의 특수한 이야기로 공명되고자 한다. 무엇을 입에 넣어 목구멍으로 넘기는 행위. 웃음, 눈물, 소리 따위를 억지로 참는 행위. 이러한 행위를 미분한 모든 순간을 삼키고 소화하듯, 같은 성을 가진 세 명의 삼킴 역시 각자의 악기로 수많은 소리를 삼키고 내뱉으며 관객들과 삼킴의 의미를 소통하려 한다.

 

삼킴 SaaamKiiim (formerly known as Sonor Project) is a trio for electroacoustic improvisation comprised of Haeguem (Yeji Kim), Electronics (Dey Kim), and Percussions (Sun Ki Kim). They aim to break down the three components of music — harmony, melody, and rhythm. These dissected sounds are reinterpreted and recombined to be performed as natural phenomenons. In addition, their music resembles the relationships in our society and strives to resonate with the specific story of each one of the audiences.

 

참여시 유의사항
  • 당일 프로그램 시간에 늦거나 못 오는 경우 필히 연락 부탁 드립니다.
  • 본 프로그램은 무료입장 유료퇴장으로 이뤄집니다.
  • 해당 퍼포먼스는 전세계로 송출 됩니다.
  • 기록용으로 사진 촬영이 있을 예정입니다.
진행자
하우스 프로필 사진

하우스

안녕하세요. 뉴미들클래스가 운영하는 오프라인 커뮤니티 인더하우스입니다. 이곳에서 여러사람들과 다양한 경험을 쌓고 무언가를 얻어갈 수 있는 공간이길 바랍니다. 인더하우스에서 자주 만나요 :-)

  • 음악
  • 미술
  • 영화
  • 여행
  • 아웃도어
문의하기